황바울, 간미연에 `깜짝 프러포즈`…"나랑 결혼해줄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황바울, 간미연에 `깜짝 프러포즈`…"나랑 결혼해줄래?"
황바울 간미연(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냉장고를 부탁해' 황바울이 예비신부 간미연에게 깜짝 프러포즈를 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국민 요정특집'으로 S.E.S. 출신 유진과 베이비복스 출신 간미연이 출연했다. 이날 간미연의 예비신랑 황바울은 '사람 많은 곳에서의 공개 프러포즈'를 워너비로 꼽아왔던 간미연을 위해 깜짝 프러포즈를 준비해 간미연을 감동시켰다.

간미연의 냉장고 대결이 이어지던 중, 어디선가 소 울음 소리가 들리며 소 탈을 쓴 남자가 나타났다. 탈 속의 남자는 "자기야 나는 너를 사랑해"라며 노래를 불렀고, 간미연은 의문의 남성이 황바울임을 알아채고 부끄러워했다.

이후 탈을 벗은 황바울은 "소처럼 열심히 일해서 행복하게 해주겠다는 의미로 준비했다"며 간미연과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지구상에서 이만한 여자 없을 것 같다고 생각했다. 더 늦어지면 제가 많이 후회할 것 같아서 꽉 잡았다"고 설명했다.

황바울은 이날 요리대결을 펼친 김풍과 유현수 셰프도 미리 포섭해 캡슐 이벤트를 준비했다. 각각의 요리 속에는 황바울이 셰프들에 부탁해 미리 준비한 편지와 반지가 들어있었다.

편지를 펼친 황바울은 "자기야 많이 놀랐지. 세상에서 그 누구보다 행복한 프러포즈를 만들어 주고 싶어서 늦었다"며 "자기에게 매일매일 행복을 안겨주도록 노력할게. 내 생애 처음이자 마지막 사랑인 당신에게 청합니다. 나랑 결혼해 줄래?"라고 간미연에게 청혼했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유진과 이연복 셰프는 눈시울을 붉혔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