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민원 예방 소비자 보호 제도 마련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B국민카드가 민원 예방을 위해 '신속 개선 요청 제도'를 마련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금융감독원·고객의 소리(VOC)·사내 분쟁 조정 전담반·고객센터 등에 접수된 고객 민원 가운데 단기간 내 개선이 필요한 안건에 대해 담당 부서의 의견을 요구하는 제도다.

소비자 보호와 민원 관련 업무를 총괄하는 소비자보호부가 제도 개선을 요청하면 주무 부서는 3영업일 안에 개선 여부와 이행 방안을 회신해야 한다.

'추후 검토'나 '개선 불가'로 회신 받은 사안 중 반복적인 민원 발생 가능성이 크다고 판단되는 경우 민원 관련 부서 실무 직원들로 구성된 민원 예방 실무 협의회에서 다시 논의한다.

논의 결과는 금융 소비자 보호 총괄 책임자를 의장으로 하는 금융 소비자 보호 협의회에 정기적으로 보고해야 한다. 유기적인 제도 개선 노력과 실질적인 소비자 보호 활동이 이뤄질 수 있다는 게 국민카드 측의 설명이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조치로 소비자 보호의 중요성과 제도 개선 필요성에 대한 임직원들의 관심과 노력이 한 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회사의 입장이 아닌 고객의 눈으로 불편하고 불합리한 제도들을 재검토하고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KB국민카드, 민원 예방 소비자 보호 제도 마련
KB국민카드 본사 전경. 디지털타임스DB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