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조국 사퇴, 사필귀정…국민의 승리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나경원 "조국 사퇴, 사필귀정…국민의 승리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조국 법무부 장관의 사퇴와 관련해 "조금 늦었지만 예상대로 그만두게 됐다. 조국 전 민정수석의 사퇴는 사필귀정"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이같이 말하고 "조국 전 민정수석으로 촉발된 조국 사태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가 필요하다"고 촉구했다.

더불어 나 원내대표는 "이제 헝클어진 국정의 모든 난맥상을 정상화해야 한다"며 "비정상적으로 움직였던 모든 부분을 제자리로 돌려놓아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사전에 조 장관의 사퇴에 대해 알고 있었느냐'라는 질문에 "분위기는 감지하고 있었다"면서 "조국 전 민정수석 사퇴는 국민의 승리"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다만 아쉬운 건 지금 조국 전 민정수석 사퇴로 인해 검찰 수사가 흐지부지돼선 안된다고 생각한다"라고 강조하며 "사모펀드에 대해서 좀 더 밝혀내야 할 게 있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사모펀드는 정권과 관련된 부분이 있지 않은가 하는 강한 의심도 있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