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2019 홀가분 마켓` 8만5000여명 참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삼성카드가 중소상공인과 청년사업가, 사회적 기업 등과 상생하기 위한 방안으로 '2019 홀가분 마켓'을 개최했다.

삼성카드는 13일 올해로 6번째 행사인 홀가분 마켓을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서 전날 마쳤다고 밝혔다.

올해 8만5000여명이 참석한 홀가분 마켓은 중소상공인·청년사업가·사회적 기업 등 셀러들이 별도 비용 없이 제품 판매와 홍보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아울러 삼성카드는 단독 제휴 관계에 있는 이마트 트레이더스와 함께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전국 17개 트레이더스 점포에서 '홀가분 마켓 사전 이벤트'를 진행했다. 삼성카드는 사전 이벤트를 통해 행사 참여 고객들이 기증한 물품은 홀가분 마켓 등에서 판매해 수익금은 장애 이웃 복지를 위해 사용하기로 했다. 사전 이벤트부터 홀가분 마켓에 기부 참여만도 총 5만9000여건에 달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대표적인 상생축제의 장으로 자리잡은 홀가분 마켓을 비롯한 다양한 경영 활동을 통해 중소상공인에게 힘이 되는 상생 생태계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삼성카드, `2019 홀가분 마켓` 8만5000여명 참여
지난 12일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서 열린 삼성카드의 '2019 홀가분 마켓'이 성황리에 종료했다. 삼성카드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