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유저 사로잡은 `에픽세븐`

뉴욕 '코믹콘'에 포토존 등 대규모 부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美 유저 사로잡은 `에픽세븐`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서비스하고 슈퍼크리에이티브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에픽세븐'이 3일(이하 현지시간)부터 6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2019 뉴욕 코믹콘 현장에 부스를 마련했다.

스마일게이트 제공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가 서비스하고 슈퍼크리에이티브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에픽세븐'이 북미 이용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3일(이하 현지시간)부터 6일까지 미국 뉴욕에서 개최된 2019 뉴욕 코믹콘 현장에서는 '에픽세븐' 대규모 부스가 설치됐다. 부스는 에픽세븐에 등장하는 다양한 소품을 이용해 재미있는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과 아트 원화 및 루나 피규어가 전시되는 전시공간, 코스프레팀의 공연이 펼쳐지는 코스프레존, 게임을 플레이 할 수 있는 시연존 등 다양한 구성으로 꾸며졌다.

개발사 슈퍼크리에이티브의 강기현, 김형석 공동 대표 및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의 관계자들이 현장에 참석해 관람객들과 직접 소통하며 에픽세븐 알리기에 적극 나섰다. 또한 국내외 정상급 코스프레어들이 함께 한 코스프레존과 게임을 직접 시연해 볼 수 있었던 시연존 등도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행사기간 중 에픽세븐 부스에는 관람객들의 발길이 끊이질 않아 북미 지역에서 에픽세븐의 높은 인기를 증명했다.

또한 5일에는 행사장 인근 호텔 라운지에서 사전 모집을 통해 선정된 북미 이용자 100명이 참가한 가운데 '만남의 자리'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 참석한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핵심 관계자들은 미니게임 대결, 다양한 에픽세븐 굿즈가 상품으로 지급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한편 뉴욕 코믹콘은 북미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서브컬쳐 축제로 만화, 게임, 영화, 캐릭터, 책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 작품의 전시 및 이벤트가 펼쳐진다. 4일간 진행된 올해 행사에는 총 25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현장을 찾은 것으로 집계된다.

김위수기자 withsu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