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8K, 현존 최고 TV" 북미·유럽 시장서 쏟아진 극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LG 올레드 8K, 현존 최고 TV" 북미·유럽 시장서 쏟아진 극찬

[디지털타임스 이미정 기자]LG전자가 세계 최초로 8K 해상도를 구현한 올레드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사진)가 해외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9일 업계에 따르면 LG전자는 지난 7월 국내시장에 가장 먼저 출시한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모델명: 88Z9)'를 9월부터 유럽과 북미 등 해외 시장에도 본격 출시했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출시에 맞춰 최근 미국, 영국, 프랑스 등 주요 국가에서 '리얼 8K' 체험 행사를 진행했다.

미국 IT 매체 디지털트렌드(Digital Trends)는 "발전하고 있는 TV 기술은 소비자의 구매와 시청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부분이기 때문에, 8K 해상도에 관한 논의는 가치가 있다"며 "CTA가 ICDM의 표준에 근거한 '8K UHD' 로고 프로그램을 발표한 만큼 미국 등 세계 표준 관련 기관들이 이를 지지한다면 무시할 수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에 대해 5점 만점 기준 5점을 부여하며 "8K 콘텐츠 투자를 주저하는 헐리우드 관계자들을 설득할 수 있는 TV"라고 극찬했다.

영국의 디스플레이 전문 매체 디스플레이 데일리(Display Daily)도 "CTA가 최근 발표한 8K TV 필요 사양을 보면, 8K 해상도라고 주장하기 위해서는 ICDM 표준이 필수라고 확인해줬다"고 설명했다.

미국 IT 매체 에이치디 구루(HD Guru)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에 대해 "5점 만점에 5점을 줄 정도로 인상적인 제품일 뿐 아니라, HDMI 2.1, 8K 영상 재생을 위한 업그레이더 등도 지원하는 등 지금까지 본 최고의 TV"라고 소개했다.미국 IT 매체 톰스가이드(Tom's Guide)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지구상 최고 TV"라며 "세밀하게 표현되는 영상이 매우 사실적이어서 만져보고 싶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TV와 함께 제공하는 업그레이더에 대해서도 최신 8K 영상재생 규격을 지원하는 점도 강점으로 소개했다.

프랑스의 유력 매체 레뉴메리끄(Les Numeriques)도 'LG 시그니처 올레드 8K'에 대해 "현존 최고의 8K TV"라며 5점 만점에 5점을 부여했다. "8K 영상재생 기능을 지원하는 '업그레이더'를 별도로 제공해 사용자 입장에서 확실한 장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물론 'LG 슈퍼울트라 HD TV(모델명: 75SM9900)' 등 LG 8K TV 전 모델은 해상도 관련 국제표준에 부합해, 화소 수, 화질선명도 기준을 모두 만족한다고 설명했다.

LG전자 관계자는 "3300만개 이상 화소 수와 화질선명도 기준치인 50%를 훌쩍 넘는 약 90% 수준으로 선명한 8K 해상도를 구현한다"며 "세계 최고 해상도, 세계 최대 크기는 물론 자발광 화소 하나 하나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화질을 섬세하게 표현하는 명실상부 세계 최고 TV"라고 강조했다.

이미정기자 lmj091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