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을지로3가역 ‘신한카드 을지로사이’ 선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카드가 서울교통공사, 굿네이버스와 서울 을지로3가역 '신한카드 을지로사이'를 선보였다고 9일 밝혔다.

을지로3가역 '신한카드 을지로사이'는 신한카드가 지역 상생을 위해 서울시와 진행 중인 '을지로3가 프로젝트'의 두 번째 사업이다.

을지로3가 역사 지하 보행로 기둥과 유휴공간에 '을지로사이 컬처존', '메트로 광장', '라이팅 갤러리', '메이드 인 을지로', '디지털 갤러리'를 조성해 을지로 고유 지역 문화와 자산을 소개하는 문화예술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신한카드는 서울시 중구청과 함께 오는 16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는 '을지로 라이트웨이' 기간에 맞춰 '을지로 아트 위크'도 진행한다. 을지로 지역작가와 12개 지역 가맹점도 참여하며 이 기간에 해당 가맹점에서는 신한카드 '마이샵'을 통한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을지로 라이트웨이는 을지로 조명산업 육성을 위해 서울시 중구청에서 5년째 진행해오고 있는 조명축제다. 올해는 '을지로 리믹스'라는 주제로 청계대림상가, 을지로 조명거리 일대에서 진행된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는 을지로3가 프로젝트를 중장기 관점에서 기획해 을지로 고유 지역 문화와 자산을 활용, 공공디자인 관점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실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그룹이 지향하는 '일류 신한'과 신한카드의 '초연결·초확장·초협력'이라는 '3초 경영'을 기반으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지속 실행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신한카드, 을지로3가역 ‘신한카드 을지로사이’ 선봬
서울 을지로 신한카드 본사에서 (왼쪽부터)김선우 을지로 지역작가, 황성주 굿네이버스 나눔마케팅본부장, 문동권 신한카드 경영기획그룹장, 김성완 서울교통공사 전략사업본부장, 정진문 시립서울청소년센터장, 이정성 을지로 장인 등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신한카드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