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송혜교-서경덕 교수, 한글안내서 1만부 日 기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배우 송혜교-서경덕 교수, 한글안내서 1만부 日 기증


배우 송혜교(사진)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9일 한글날을 맞아 일본 우토로 마을에 한글 안내서 1만부를 기증했다.

두 사람은 8년 전부터 전 세계 한국 역사 유적지에 한글 안내서를 기증하는 운동을 펼치고 있다. 서 교수는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새로운 곳에 기증하는 일도 좋지만 우토로 마을 등 지금까지 해왔던 곳에 부족하지 않도록 다시 채우는 프로젝트도 꾸준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최근 송혜교 씨와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에 오랜 시간이 걸린다 해도 안내서를 다 기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