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 물리학상, 우주 진화 비밀 밝힌 피블스 등 3명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올해 노벨물리학상의 영예는 캐나다계 미국인 제임스 피블스, 스위스의 미셸 마요르, 디디에 켈로 등 3명의 물리학자에게 돌아갔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8일(현지시간) 우주 진화의 비밀을 밝힌 공로를 인정해 이들 연구자들을 2019년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발표했다.김광태기자 ktkim@dt.co.kr



노벨 물리학상, 우주 진화 비밀 밝힌 피블스 등 3명
노벨위원회가 8일(현지시간) 발표한 2019년 노벨물리학상 공동 수상자들 [노벨상 홈페이지]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