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심경 전한다..`밥은 먹고 다니냐`로 2년만 방송 복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흥국 심경 전한다..`밥은 먹고 다니냐`로 2년만 방송 복귀
김흥국 심경 (사진=SBS플러스 제공)

가수 김흥국이 '밥은 먹고 다니냐'로 오랜만에 방송에 복귀, 심경을 전한다.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 측은 "김흥국이 7일 방송되는 '밥은 먹고 다니냐'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김흥국은 트레이드마크인 호탕한 웃음으로 김수미의 국밥집을 찾아와 대뜸 "욕먹고 싶다"며 직원들을 놀라게 한다. 이에 김수미는 먼저 따뜻한 국밥 한 그릇을 내주며 근황을 나눈다.

김수미가 돌직구로 "무죄는 확실하지?"라고 묻자 당황하던 김흥국은 이내 담담하게 가족들까지 아픔을 겪어야 했던 지난 시간에 대해 털어놓는다. 김수미는 그런 김흥국을 보며 진심 어린 위로와 함께 따끔한 충고도 잊지 않는다고.

김흥국은 김수미표 국밥 한 그릇에 용기를, 김수미표 욕 한 사발에 마음 속 응어리를 날리며 새 출발을 다짐한다.

앞서, 김흥국은 지난해 3월 성폭행 논란에 휘말렸다. 당시 30대 여성 A씨는 김흥국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으나, 그해 11월 김흥국은 무혐의 처분으로 누명을 벗었다.

김흥국이 논란 후 약 2년 만에 방송 복귀 프로그램으로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를 선택한 가운데, 김수미와 어떤 속깊은 대화를 나눴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한편, '밥은 먹고 다니냐'는 7일 오후 10시 SBS 플러스에서 방송된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