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해외서 잇딴 기업설명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우리금융그룹은 손태승 회장이 2일부터 해외에서 잇따라 기업설명회(IR)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하반기 해외 IR에는 북미 지역 연기금을 비롯한 글로벌 대형 투자자들과 유럽, 중동지역 국부펀드와 면담 일정이 잡혔다.

손 회장은 이들과 만나 올해 우리금융그룹이 자산운용사와 부동산 신탁사를 인수하고 우리카드와 우리종금을 자회사로 편입하는 등 비(非)은행부문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해 실행했던 인수·합병(M&A) 실적을 직접 설명할 예정이다.

특히 안정적 이익 창출 능력을 기반으로 한 견조한 실적 기대감과 성장 잠재력을 강조하며 글로벌 투자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계획이다.

손 회장은 올 5월 글로벌 자산운용사 밀집 지역인 홍콩과 일본 지역에서 IR을 벌여 투자자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을 끌어내며 외국인 지분율을 2%포인트 이상 높이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지난달 26일에는 자회사인 우리은행이 보유 중인 우리금융지주 지분 4.0%를 대만 푸본금융그룹에 매각, 오버행(대량 대기 매물) 이슈를 해소하면서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자본비율도 개선되는 효과를 얻었다.

우리금융지주 관계자는 "최근 외국인 투자자들이 과민하게 반응해 하반기 들어 국내 은행주가 약세를 보이는 상황"이라며 "손태승 회장은 이번 IR에서 우리금융그룹이 가진 성장 모멘텀을 강조해 해외투자자 지분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심화영기자 dorothy@dt.co.kr

손태승 우리금융 회장, 해외서 잇딴 기업설명회
손대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