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베트남은행, 베트남 외국계 은행중 첫 `바젤2` 이행 승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은행은 베트남 현지법인 신한베트남은행이 베트남 중앙은행으로부터 '바젤2' 이행 승인을 획득했다고 2일 밝혔다.

바젤2는 금융기관의 경영건전성 유지를 위해 전 세계적으로 통용되는 국제 기준이다.

베트남 중앙은행은 지난 2016년 12월 베트남의 모든 은행에 바젤2를 이행하게 하는 시행령을 공포한 이후 신한베트남은행이 외국계 은행 중 처음으로 이행 승인을 받았다.

현재 신한베트남은행은 베트남 전역에 36개 네트워크를 운영 중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베트남 중앙은행의 승인은 신한은행의 고도화된 경영관리 기법을 바탕으로 신한베트남은행이 리스크 관리 시스템을 구축하고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등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 신한베트남은행 고객에 더 좋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진현진기자 2jinh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