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정부 "북한 탄도 미사일 2발 발사…1발은 EEZ에 낙하" 추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북한이 2일 오전 동해 방향으로 미상의 발사체를 쏜 것과 관련, 일본 정부는 이 물체가 탄도 미사일이며 이 중 한발은 일본이 주장하는 배타적경제수역(EEZ)에 낙하했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열린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오전 7시10분쯤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으며, 이 중 한발은 7시 17분 일본이 규정한 EEZ 바깥 쪽에 낙하했고 나머지 한발은 7시 27분 시마네(島根)현 동쪽 수역에 낙하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스가 관방장관이 언급한 시마네현 동쪽 수역은 일본 정부가 자국의 배타적경제수역(EEZ)이라고 규정한 구역이다.

그는 부근을 지나는 선박이나 항공기의 피해가 확인된 것은 없다고 설명했다.

일본 방위성은 발사체의 항적이나 비행거리 등을 분석하고 대응책을 검토 중이다.

일본 해상보안청은 선박 피해에 대비해 항행 경보를 발령했으며 낙하물이 있으면 접근하지 말고 신고하라고 당부했다.김광태기자 ktkim@dt.co.kr



日정부 "북한 탄도 미사일 2발 발사…1발은 EEZ에 낙하" 추정
북한, 미상 발사체 발사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