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몽골 `KB국민의 맑은 하늘 숲` 추가 조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B국민은행은 지난 27일 몽골 투브 아이막 바양척드 솜에서 'KB국민의 맑은 하늘 숲' 식목행사를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KB국민은행 임직원, 몽골 지자체 관계자와 현지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몽골 사막화 지역인 바양노르 솜 100ha를 대상으로 포플러와 비술나무, 차차르간 등 총 1만여 그루의 나무를 심었다. 이번 사업은 숲 조성뿐만 아니라 현지 주민들이 직접 조립사업에 참여하는 방식의 주민자립형 모델이다.

KB국민은행은 올해부터 사업 규모를 대폭 확대해 바양척드 솜 지역에 2만여 그루의 나무를 심고 있으며, 현지주민이 직원으로 채용돼 유실수와 함께 경제적 자립의 희망을 키워나가고 있다. 오는 10월에는 몽골 뿐만 아니라 중국의 대표 황사 발원지인 쿠부치 사막에 대학생 25명으로 구성된 'KB녹색봉사단'을 파견한다.

KB국민은행은 지난 3월 고객이 자발적으로 미세먼지 저감노력을 실천할 수 있도록 구성된 'KB맑은하늘 금융상품 패키지'를 출시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조성된 기부금은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 내 도시숲 조성 △사회복지시설 노후 보일러 교체 등 국내 대기질 개선을 위한 각종 사업에 지원되고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국내외 환경문제를 개선하는 데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진현진기자 2jinhj@dt.co.kr

KB국민은행, 몽골 `KB국민의 맑은 하늘 숲` 추가 조성
지난 27일 KB국민은행이 몽골 투브 아이막 바양척드 솜에서 'KB국민의 맑은 하늘 숲' 식목행사를 열었다. KB국민은행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