잊은 돈 1600억원…“상호금융 출자·배당금 찾아가세요”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협이나 농·수·산림조합, 새마을금고의 탈퇴조합원이 찾아가지 않은 출자금과 배당금이 1600억원에 육박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각 상호금융중앙회는 행정안전부의 최신 주소를 활용해 환급 절차를 안내하기로 했다.

2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8월 말 기준 상호금융조합 탈퇴조합원이 주소지 변경 등 사유로 받아가지 않은 출자금과 배당금이 총 1597억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금감원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전산정보를 활용할 계획이다.

각 조합은 행안부의 정보를 활용해 오는 30일부터 탈퇴조합원에게 미지급 출자금과 배당급 환급을 안내할 예정이다. 환급 안내를 받은 탈퇴조합원은 전국 소재 해당 조합에 방문해 본인 확인을 한 후 환급 신청서를 제출하고, 미지급 출자금과 배당금을 수령하면 된다.

이때 신분증만 있다면 경남 A신협을 탈퇴한 후 서울로 이사했더라도 서울 B신협에서 환급 서류 접수가 가능하다.

아울러 오는 12월부터 미지급 출자금과 배당금을 조회해 잔고가 있을 경우, 다른 계좌로 이전할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출자금과 배당금 미지급 여부가 궁금한 탈퇴 조합원은 금융감독원 금융소비자 정보포털 '파인'이나 '어카운트 인포' 홈페이지에 접속해 확인하면 된다. 인증을 통해 배당일 기준일 현재 배당금 잔액, 조합 탈퇴일 현재 출자금 잔액, 조합 지점명과 전화번호 등을 알 수 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잊은 돈 1600억원…“상호금융 출자·배당금 찾아가세요”
상호금융조합 미지급 출자금·배당금 현황. 금융감독원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