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술집서 또 총기난사 사고 10명 死傷… 용의자 수색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美 술집서 또 총기난사 사고 10명 死傷… 용의자 수색중
총격 사건 일어난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스포츠바 '올레 스쿨'[AP=연합뉴스]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랭커스터 근교 술집에서 총격 사건이 일어나 최소 2명이 사망하고 8명이 다쳤다.

21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미 동부시간 이날 새벽 2시 45분 랭커스터 교외 올레 스쿨 스포츠바 내부와 바깥에서 사건이 발생했다. 주점은 주말이라 새벽 시간에도 손님이 상당히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랭커스터 카운티 경찰국은 총격범이 체포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사망자 2명은 현장에서 총에 맞아 숨졌다.

배리 파일 경찰국장은 "총격범 또는 복수의 총격 용의자가 술집 근처에 있었다. 당시 주점에 있던 모든 사람을 조사하고 있다"면서 "사람들로 붐비는 바 안에서 엄청난 소란과 폭력 사건이 있었다"라고 말했다.

부상자 4명은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다. 랭커스터는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에서 남쪽으로 65㎞ 떨어져 있다.

경찰은 현장 폐쇄회로(CC)TV화면을 통해 용의자 특정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총격 용의자가 한 명이 아니라 두 명 이상일 가능성도 경찰은 염두에 두고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