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가본드 첫방 시청률 10%대…3부 쪼개기 편성은 ‘원성’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하반기 최대 기대작으로 꼽힌 SBS TV 드라마 '배가본드'가 첫 방송에서 10%대 시청률을 찍었다. 배가본드는 250억원 제작비와 화려한 캐스팅으로 주목받고 있다.

2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부터 11시까지 방송한 배가본드 시청률은 6.3%-8.0%-10.4%로 집계됐다.

모로코의 이국적인 풍경에서 펼쳐지는 차달건(이승기 분)과 테러리스트의 일대일 격투와 옥상 추격전, 도로 카체이싱 등 액션 장면은 높은 퀄리티로 안방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문제는 1시간짜리 드라마를 20분씩 총 3개로 쪼갠 편성은 시청자의 원성을 샀다. 20분마다 삽입되는 광고는 극의 흐름을 끊고 집중력을 떨어뜨렸다는 지적이 많았다.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배가본드 첫방 시청률 10%대…3부 쪼개기 편성은 ‘원성’
배가본드 방영 장면 갈무리.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