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국 열애설에 뜬금 소환된 해쉬스완, 팬들 향해 "역겨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정국 열애설에 뜬금 소환된 해쉬스완, 팬들 향해 "역겨워"
정국 열애설에 연루된 래퍼 해쉬스완.(사진=해쉬스완 인스타그램)

래퍼 해쉬스완이 방탄소년단 정국의 열애설에 연루됐다. 일부 팬들은 그를 향해 조롱 섞인 글을 작성했고, 결국 해쉬스완은 분노했다.

해쉬스완은 1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한 남성이 여성을 백허그 하고 있는 사진을 사진을 올리고 "이거 저 아니에요. 너무 많이들 물어보셔서"라는 글을 올렸다.

앞서 17일 오전 같은 사진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확산됐다. 일각에서는 사진 속 남성을 두고 거제도에서 휴가를 즐기던 방탄소년단 정국이라는 의혹을 제기했다.

사진 속 인물을 누군지 알아볼 수 없는 상황에서, 문의는 해쉬스완에게도 쏟아졌다. 이에 해쉬스완은 해당 사진을 자신의 인스타그램 인스타스토리에 게재하며 자신이 아니라고 해명했으나 해명 후에도 일부 팬들은 해쉬스완에게 사진을 게재한 인스타스토리를 삭제해달라고 요청했다. 해쉬스완은 결국 이 게시물을 삭제했다.

정국 열애설에 뜬금 소환된 해쉬스완, 팬들 향해 "역겨워"
해명에도 불구하고, 일부 팬들이 자신을 비난하는 글을 SNS에 게재하자 해쉬스완은 자신을 향한 악성 글을 공개하며 분노를 표했다.

그가 공개한 캡처 화면 속 한 팬이 작성한 글에는 "당신이 전정국을 닮아서 오해를 사는 게 아니라 머리길이가 비슷한 것이니 절대 다음곡 가사에 정국 닮은꼴 어쩌구 가사를 쓰지 말아달라"는 내용이 적혀있다.

해쉬스완은 "너네가 생사람 잡아서 사진찍힌거 나냐고 물어보길래, 아니라고 했다. 이런 얘기까지 봐야하네. 진짜 역겨워. 토할 것 같다"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