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중앙회, 태핑 `링링` 피해 농가 일손 돕기 봉사활동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농협중앙회 조합감사위원회는 16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의 신속한 복구와 지원을 위해 경기 양주시를 방문해 일손 돕기를 펼치고 강풍 피해를 입은 농가들을 위로했다고 밝혔다.

이날 농협 임직원 30여명은 경기 양주시 어둔동에 위치한 피해농가를 찾아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 복구 및 쓰러진 고춧대 등을 정리했다.

박규희 조합감사위원장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를 돕고자 긴급 인력지원에 나섰다"며 "수확을 앞둔 농업인을 적극 지원하고 피해복구에 함께 힘쓰겠다"고 말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농협중앙회, 태핑 `링링` 피해 농가 일손 돕기 봉사활동
박규희 농협중앙회 조합감사위원장과 사무처 직원들이 16일 경기 양주시 어둔동에서 제13호 태풍 '링링' 피해복구 지원활동을 한 후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농협중앙회)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