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구라 인터뷰 중단, 日 시민 "한반도 식민지배 거짓" 주장에 `심기불편`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구라 인터뷰 중단, 日 시민 "한반도 식민지배 거짓" 주장에 `심기불편`
김구라 인터뷰 중단 (사진=JTBC '막 나가는 뉴스쇼' 방송화면 캡처

'막 나가는 뉴스쇼' 김구라가 일본인과 인터뷰 도중 혐한 발언에 인터뷰를 중단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구독TV, 막 나가는 뉴스쇼'의 '현장 PLAY' 코너에서는 김구라가 정치부 기자로 나서며 일본의 혐한 망언자 취재에 나섰다.

일본으로 향한 그는 꾸준한 혐한 방송으로 논란이 되는 일본 DHC-텔레비전을 찾아가, 혐한 망언으로 유명한 정치평론가 다케다 쓰네야스, 극우 여성 저널리스트 사쿠라이 요시코, 소설가 하쿠타 나오키와의 인터뷰를 시도했다.

김구라는 이들과 인터뷰를 시도했지만 결국 거절 당했고, 이어 시내로 나가 일본 시민들에 대해 '혐한'에 대한 생각을 물었다.

아베 총리 관저 앞에서 1인 시위를 하던 한 시민은 "한반도를 식민지배 했다는 것은 거짓이다. 통일 국가로 만들어줬을 뿐"이라며 "한국인들의 사고방식은 틀렸다. 일본이 가해자, 한국이 피해자라는 구도가 틀렸다. (한국인들이 역사를) 과도하게 부정적인 방향으로 끌고간다"고 주장했다.

이어 일본 시민이 "(일본은 한국에) 수탈하러 간 게 아니다. 한국에 철도, 댐, 발전소, 병원, 학교 공장 등을 지어줬다"고 주장하자, 결국 김구라는 인터뷰를 중단하고 길을 나섰다.

김구라는 "잘못된 생각을 가진 분들이 꽤 많다"라며 씁쓸해했다.

한편 '막나가쇼'는 연예인들이 기자가 되어 대한민국이 주목하는 핫이슈의 뒷이야기를 직접 발로 뛰어 취재하고, 풍자와 해학을 담아 보도하는 예능형 뉴스쇼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