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광화문 촛불집회…"文대통령, 조국 내려놓으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12일 서울 광화문에서 촛불집회를 열고 문재인 대통령에게 "조국을 내려놓으라"며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철회를 거듭 촉구했다.

이날 촛불집회는 오후 7시 광화문 세종대왕상 앞에서 열렸다.

손 대표는 "우리가 이 자리에 모인 것은 단지 '조국 사퇴'를 위해서만이 아니라 나라를 구하기 위해, 문 대통령을 구하기 위해서"라고 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그 시한폭탄을 껴안고 터지면 나라가 망한다"며 "나라가 망하면 우리 국민은 다 죽는다. 그래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내일(추석)은 한해 수확을 함께 나누고 정을 나누는 아름다운 날"이라며 "그런데 추석 밥상 안줏거리가 오직 조국 하나가 됐다"고 비판했다.

그는 "문 대통령은 촛불을 들고 집권했고, 자유한국당은 그 촛불로 망했다"면서 "이제 바른미래당이 촛불을 꼿꼿이 들고 공정한 세상을 위해 새로운 정치를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임재훈 사무총장도 "미증유의 안보·경제 위기를 돌파하려면 국민 통합부터 해야 하는데 조국 때문에 국민은 분열하고 상처받고 있다"며 "문 대통령은 국민에게 무릎 꿇고, 조국 임명을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촛불집회에는 당직자와 시민들까지 총 200여명의 참석자가 몰렸다. 임재섭기자 yjs@dt.co.kr



손학규, 광화문 촛불집회…"文대통령, 조국 내려놓으라"
'조국 임명은 국민과의 전쟁 선포'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12일 저녁 서울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열린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 촉구 촛불집회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9.12

uwg806@yna.co.kr

(끝)

손학규, 광화문 촛불집회…"文대통령, 조국 내려놓으라"
촛불 든 손학규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12일 저녁 서울 광화문 세종대왕 동상 앞에서 열린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철회 촉구 촛불집회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9.9.12

uwg806@yna.co.kr

(끝)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