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 "늦깍이 배움 응원해요"

문해교육 홍보대사 위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문소리 "늦깍이 배움 응원해요"
(사진=MBC 제공)


배우 문소리가 '문해교육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배우 문소리가 지난 4일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 주최로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2019년 대한민국 문해의 달 선포식'에서 문해교육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문해교육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사회·문화적 기초생활능력 등을 갖출 수 있게 하는 교육프로그램으로, 문소리는 지난 4월 MBC 파일럿 예능 '가시나들'을 통해 한글을 모르는 할머니들의 선생님으로 활약하며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전한 바 있다. '가시나들'은 인생은 진작 마스터했지만 한글을 모르는 할매들과 한글은 대략 마스터했지만 인생이 궁금한 20대 연예인들의 4주간 동고동락을 그린 프로그램으로, 문소리는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성인문해교육의 필요성에 대해 절감하게 됐다고.

문소리는 "배움을 향해 나아가는 분들의 순수한 의지를 응원한다. 이러한 의지를 북돋고 뒷받침해주는 것이 문해교육이 할 일이다. 이에 작은 보탬이 되고 싶다"고 홍보대사 위촉 소감을 밝혔다.

문소리는 문해교육 홍보대사로서 모든 국민이 문해교육에 대해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활동에 돌입한다. 한편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은 2014년부터 매년 문해교육에 대한 사회적 공감을 확산하고 학업 성취감을 제고하기 위해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9월 8일)이 포함된 9월을 '문해의 달'로 지정했다.

임소연기자 acha@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