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희 반려견 투병 중...암 걸린 곱단이 위해 기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김원희 반려견 투병 중...암 걸린 곱단이 위해 기도
김원희 반려견(사진=김원희 인스타그램 캡처)

방송인 김원희가 안타까운 반려견 암투병 소식을 전했다.

김원희는 지난 달 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3년 이상을 우리 부부의 효녀 딸로 살아온 곱단이가 암에 결렸어요"라고 적었다. 그는 이어 "십 수 년을 가족 구성원으로서 존재감이 너무 큰 곱단이 생각나실 때 기도 부탁 드립니다"며 위로를 요청했다.

김원희는 "이별준비가 안됐는데 이렇게 너를 보낼 순 없어. 꼭 회복해야 해. 노견이라 항암치료는 안 받기로 했지만 너의 강인한 의지로 일어서야 해. 밥 잘 먹고 힘내. 우리 딸! 널 믿어. 기도한다"라며 스스로 힘을 북돋았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