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권태기고백 “진화와 결혼한 지 1년, 권태기 오긴 오더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함소원 권태기고백 “진화와 결혼한 지 1년, 권태기 오긴 오더라”
함소원 권태기고백(사진= MBC 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배우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권태기를 고백했다.

함소원은 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게스트로 출연해 권태기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이날 함소원은 '결혼한 지 1년밖에 안 됐는데 권태기 같은 것이 있었냐'는 김용만의 질문에 "오긴 오더라"고 답했다.

함소원은 "마흔 셋에 첫 딸을 낳으니까 딸이 너무 예쁘다. 하루 종일 딸 얘기만 하니까, 남편이 불만스러워한다"며 귀여운 권태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진화가 만나고 2시간 만에 청혼을 했다. 이러다 말겠지 했는데 매일 똑같이 결혼하자고 했다"고 진화와의 알콩달콩한 일화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