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엄마 무속인 공연날 비오자 "엄마에게 빌어야겠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송가인엄마 무속인 공연날 비오자 "엄마에게 빌어야겠다"
송가인엄마는 무속인(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처)

'미스 트롯' 송가인이 무속인 엄마에게 소원을 빌었다.

지난 3일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한 송가인은 미스 트롯 콘서트에 갈 준비를 하는 도중 비가 쏟아지자 "비가 와도 한다고 하는데 어르신들이 걱정되네. 엄마한테 빌어달라고 하려고"라고 말했다.

송가인 엄마 송순단 씨는 국가 무형문화재 72호 진도씻김굿 전수조교다.

또 이날 방송에서 송가인이 "공연 끝나고 동네 어르신들 식사 대접하려고 예약했다"고 하자 송가인의 아버지는 "내 딸이 아주 최고다 내 딸이 넘버 원이다"라며 기뻐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