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포레스트` 이승기, 이한이 복통 호소에 배 마사지.."이런 삼촌 또 없습니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리틀포레스트` 이승기, 이한이 복통 호소에 배 마사지.."이런 삼촌 또 없습니다"
이승기 마사지 (사진=SBS '리틀 포레스트' 방송화면 캡처)

'리틀 포레스트' 이승기가 체한 이한이의 온몸을 마사지하는 정성을 보였다.

3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리틀 포레스트'에서는 리틀이들과 두 번째 만남을 맞은 박나래, 이서진, 이승기, 정소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한이는 저녁밥을 얼마 먹지 않고 자리에서 일어났다. 식사를 거의 하지 않은 이한이의 모습에 박나래가 "이한아, 배불러서 혼자 있는거야?"라고 묻자, 이한이는 "배가 아프다"며 시무룩한 모습을 보였다.

알고 보니, 이한이는 그날 오후 물놀이를 하던 중 간식으로 먹었던 백숙을 소화하지 못해 복통을 호소하고 있었다.

박나래는 "이모가 몰랐어. 미안해"라며 이한이의 손을 주무르고 이승기에게 소화제를 요청했다.

이승기는 이한이가 화장실에 다녀오지 못했다며, 이한이의 몸과 배를 마사지 하고 소화제를 먹였다. 이한이는 "맛 없을 것 같아"라며 거부감을 드러냈지만, 이승기의 설득에 소화제를 꿀꺽 마셨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