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공식입장 "멤버 컨디션 조절 위해 콘서트 연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오마이걸 공식입장 "멤버 컨디션 조절 위해 콘서트 연기"
오마이걸 공식입장 (사진=연합뉴스)

걸그룹 오마이걸이 컨디션 조절을 위해 이달 말 예정돼 있던 단독 콘서트를 연기했다.

오마이걸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팬카페를 통해 "오는 28일, 29일 예정됐던 오마이걸의 단독 콘서트 '2019 가을 동화 - BLACKLABEL' 일정이 부득이하게 연기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오마이걸 멤버들의 컨디션 조절과 함께 한층 완성도 높은 무대를 위해서 멤버들과 논의한 결과 심사숙고 끝에 콘서트 일정을 연기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또 "오랜 시간 동안 콘서트를 기대해주셨던 팬분들에게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더욱 멋진 모습으로 콘서트 준비에 만전을 기해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오마이걸은 최근 멤버 지호의 감기 몸살로 인한 컨디션 난조와, 유아의 발목 부상으로 팬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