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40억 벌었지만, 현재 빚갚는 중..있다 없으면 비참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상민 "40억 벌었지만, 현재 빚갚는 중..있다 없으면 비참해"
이상민 40억 (사진=MBN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 방송화면 캡처)

이상민이 40억을 잃었던 아픈 기억을 언급했다.

3일 방송된 MBN '살벌한 인생수업-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와 탁재훈, 이상민, 장동민이 고민 상담소를 열고 시민들의 이야기를 들었다.

이날 사업을 반대하는 아내가 고민이라는 남편이 아내와 함께 상담소를 찾았다. 그는 "공공기관을 상대로 입찰 대행을 하고 있다"며 "남의 돈을 벌어주기 싫어서 사업을 하고 싶지만 아내가 반대한다"고 고민을 털어놨다.

고민을 경청한 이상민은 "심리적으로 다른 사람의 돈으로 일할 때와 내 돈으로 일을 할 때의 차이는 분명히 있다"라며, 보다 현실적으로 논하기 위해 투자금을 어느정도 모았냐고 물었다. 의뢰인이 모은 투자금은 8천만 원이었다.

이상민은 "나도 욕심이 있어서 사업을 했다. 사업은 안 망해봤기 때문에 망한다. 처음엔 분명히 망할 텐데, 그걸 극복할 자신이 있으면 해라. 단 아내가 함께 극복할 의지가 있어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는 자신의 상황을 언급하기도 했다. 이상민은 "내가 서른 나이에 돈을 엄청 벌었다. 40억 정도가 있었는데, 지금은 빚을 갚고 있다"라며 "있다가 없어진 놈이 원래 없었던 사람보다 더 비참하다"고 속마음을 드러냈다.

끝으로 그는 의뢰인에게 "서두르지 말라"며 누구에게나 기회가 오니, 그때 힘을 내라고 응원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