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하차요구 빗발..`플레이어` 발언 논란에 시청자 갑론을박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장동민 하차요구 빗발..`플레이어` 발언 논란에 시청자 갑론을박
장동민 하차요구 (사진=XtvN '플레이어' 방송화면 캡처)

'플레이어' 장동민의 발언 논란에 급기야 일부 시청자들은 장동민의 하차를 요구하기 시작했다.

지난 1일 방송된 XtvN '플레이어'는 '쇼미더머니'를 패러디한 '쇼미더 플레이어'로 꾸며진 가운데, 심사위원으로 등장한 장동민의 발언이 논란이 됐다.

이날 장동민은 '고등래퍼' 출신 하선호의 랩 실력을 감상한 뒤 합격 목걸이를 원하냐고 물었다. 이에 하선호가 "주세요"라고 하자 장동민은 "저도 전화번호 원해요"라고 했다.

장동민의 느닷없는 전화번호 요구에 하선호는 "저 18살인데"라고 답하자, 곧바로 주위 참가자들에서서 비난의 야유가 쏟아졌다. 이에 장동민은 "탈락 드리겠습니다"라는 말로 하선호를 탈락시켰다.

방송을 본 일부 시청자들은 '플레이어' 시청자 게시판에 장동민의 하차와 제작진의 사과 요구에 나섰다. 반면 또 다른 시청자들은 같은 게시판을 통해 상황을 이해하면 개그라는 것을 알 것이라며 문제가 없다고 주장하고 있다.

한편 XtvN '플레이어'는 일요일 오후 6시 10분 방송된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