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선영 링거, 20kg 감량 성공했지만…건강 악화돼 결국 병원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홍선영 링거, 20kg 감량 성공했지만…건강 악화돼 결국 병원行
홍선영 링거(사진=홍선영 인스타그램 캡처)

20kg 감량으로 화제를 모은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결국 건강 문제로 병원 신세를 지게 됐다.

홍선영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결국엔…여러분 건강관리 잘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 한 편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는 홍선영이 병원 침대에 누워 팔에 링거를 맞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앞서 지난 18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홍선영은 반쪽이 된 모습으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스튜디오에 있던 홍자매(홍진영, 홍선영) 어머니는 "선영이가 20kg을 뺐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