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경제협의회·암참, ‘미국 관세정책 세미나’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박정일 기자] 김영주 한국무역협회 회장이 장을 맡고 있는 한미경제협의회는 주한미국상공회의소와 함께 14일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초청 관세 정책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회원사와 미국 진출에 관심 있는 기업, 물류업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이날 세미나에서는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무역실의 존 레너드 무역정책프로그램 국장, 마야 카마르 섬유무역협정 과장 등이 연사로 나서 대미 수출 통관·반입 절차, 반덤핑·상계관세, 무역 제232조·제301조 등 최근 미국의 무역조치에 관해 설명했다.

한미경제협의회 사무국을 운영하는 이미현 무역협회 국제협력실장은 "상반기 우리나라의 대미 수출은 전년 동기보다 7.2% 증가하는 등 미국은 우리 주요 교역국 중 가장 높은 수출 증가세를 보인 국가"라며 "미국 진출 희망 기업들은 미국의 최신 관세·통관 정책을 정확히 이해하는 것이 중요한 만큼 하반기에는 대미 무역투자 세미나를 개최하는 등 우리 기업의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한미경제협의회·암참, ‘미국 관세정책 세미나’ 개최
한미경제협의회와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가 공동으로 14일 서울 삼성동 트레이드타워에서 개최한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초청 관세 정책 세미나'에서 제임스 김 암참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무역협회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