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헬스케어, 상반기 영업익 187억...전년比 21%↓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올해 상반기 영업이익이 187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대비 21% 줄었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상반기 매출액은 5053억원으로 62% 증가했지만, 당기순이익이 143억원으로 80% 감소했다.

영업이익이 감소한 것은 지난해 2분기 영업이익에 반영됐던 수익이 올해는 발생하지 않았다는 게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분석이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셀트리온이 개발하고 생산하는 바이오의약품의 판매를 맡고 있다.

앞서 셀트리온은 셀트리온헬스케어에 국내 제품 판매권을 넘겼다가 지난해 2분기 다시 사들인 바 있다.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지난해 2분기 셀트리온에 국내 판권을 매각한 금액이 당시 매출과 영업이익에 일부 반영됐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지난해 2분기에는 국내 판권 매각으로 인한 수익이 있었으므로 이런 부분을 제외하면 크게 떨어지지 않았다"며 "바이오시밀러 판매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바이오시밀러의 글로벌 판매가 지속적으로 늘어 올해 상반기에만 지난해 연간 매출의 71%에 달하는 판매고를 올렸다는 게 이 회사의 설명이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셀트리온헬스케어, 상반기 영업익 187억...전년比 21%↓
셀트리온헬스케어 2019년도 상반기 실적요약. 자료: 셀트리온헬스케어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