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73억원 규모 뿌리개발 사업 예타 통과...기술수요조사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산업통상자원부는 제조혁신기반인 '넥스트(Next) 뿌리기술개발사업'이 지난달 국가연구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내년 연구개발 지원과제 기획을 위한 수요조사를 실시하기로 했다. 뿌리기술은 주조, 금형, 소성가공, 용접, 표면처리, 열처리 등 제조 공정기술을 말한다.

지난달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넥스트 뿌리기술개발사업은 5개년(2020∼2024년)에 걸쳐 1773억원(국비 1248억원 포함)을 지원한다. 산업부는 올해 말 국회에서 2020년도 예산이 확정되는 대로 뿌리기업의 연구개발을 바로 지원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22일부터 한달 간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을 통해 내년도 지원과제 기획을 위한 기술 수요조사를 진행한다.

이번 조사는 뿌리산업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수요분야인 3개 산업(자동차, 기계·중장비, 전자) 171개 부품과 연관된 뿌리기업과 대학·연구소를 대상으로 실질적인 기술수요를 폭넓게 수렴할 방침이다.예진수선임기자 jinye@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