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AI 기반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 특허 등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래에셋대우, AI 기반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 특허 등록
[디지털타임스 김민주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월 개시한 인공지능(AI) 기반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의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는 미래에셋대우 빅데이터팀에서 자체개발한 서비스로 딥러닝 알고리즘을 활용해 자동으로 스팸성 뉴스를 걸러주는 기능이다.

이 기술은 금융뉴스에 특화된 딥러닝 알고리즘으로써 기존에 특정단어를 입력해 단순 필터링 하는 수준과는 달리 빅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특정 스팸 단어를 포함하는 문서뿐만 아니라 뉴스의 의미를 인식해 정상 뉴스와 스팸 뉴스를 다각도로 정확히 구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금리'라는 단어가 주변단어와 결합을 통해 스팸 여부가 달라지는 점에 착안해 '세종시는 시설개선 비용을 저금리 융자 대여하는 사업을 벌인다' 는 정상 뉴스로 인식하는 반면, 'XX에서는 증권사와 연계해 저금리로 대환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는 스팸 뉴스로 인식하게끔 개발 됐다.

현재 미래에셋대우 온라인 거래 매체 카이로스(HTS)와 엠스톡(MTS) 시황뉴스에 이 기능이 반영됐다.

김범규 미래에셋대우 디지털혁신본부장은 "스팸 뉴스 필터링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은 반복되는 광고를 뉴스에서 걸러내 원하는 정보를 효과적으로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