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결혼계획 취소시킨 남다른 팬사랑 “올해 계획 있었지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성시경 결혼계획 취소시킨 남다른 팬사랑 “올해 계획 있었지만…”
성시경 결혼계획취소(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가수 성시경이 팬을 위해 올해 결혼계획을 취소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 출연한 사연자는 "제 친구가 무려 16살 차이나는 마흔 넘은 아저씨에게 푹 빠졌다"며 "그 아저씨는 다름 아닌 가수 성시경"이라고 밝혔다.

고민의 주인공은 "친구가 엄마 카드를 쓰면서까지 성시경을 위해 과소비를 하고 있다"면서 "성시경을 너무 좋아한 나머지 본업까지 잊을 정도"라고 밝혔다.

이어 "팬으로 활동하면서 본업과 팬 활동이 뒤바뀐 것 같다. 자기 생활을 지키면서 좋아했으면 좋겠다"고 걱정했다.

이에 '안녕하세요' 제작진은 성시경과 깜짝 전화 연결했다. 성시경은 '이런 팬이 있었는지 알고 있냐'는 질문에 "사연을 들으면서, 저를 좋아하는 것이 '안녕하세요'에 나올 고민이구나 싶었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저를 맹목적으로 좋아해 주는 것도 감사하고 행복하지만, 자기 삶이 정확히 서 있고 흔들리지 않는 상태에서 좋아해 주는 것이 조금 더 좋은 것 같다"고 조언했다.

끝으로 성시경은 결혼 계획을 묻는 질문에 "원래는 올해 안에 계획이 있었는데, 팬을 위해 포기하겠다"며 팬 사랑을 드러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