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2층집 공개, 집안 곳곳서 엿보이는 `술사랑·가족사랑♥`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장윤정 2층집 공개, 집안 곳곳서 엿보이는 `술사랑·가족사랑♥`
장윤정 2층집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집사부일체' 장윤정이 방송 최초로 자신과 가족들의 보금자리인 2층집을 공개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로 장윤정이 등장한 가운데, 자신이 살고 있는 2층 단독 주택을 공개했다.

장윤정 2층집 공개, 집안 곳곳서 엿보이는 `술사랑·가족사랑♥`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잔디가 깔린 마당을 지나 현관문을 열고 들어서자 가장 먼저 널찍한 거실이 보였다. 거실 한쪽에는 각종 시상식에서 받은 상장과 트로피가 가득 자리하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멤버들은 부엌에 들어서 수상해 보이는 김치냉장고를 발견했다. 냉장고 문을 열자 세계 각국의 술들이 가득 채워져 있어 멤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장윤정은 "소소하게 맥주 한 잔 하면서 하루를 마무리한다"고 했다.

집 2층 진열장에는 담금주가 있었다. 이승기는 "술은 눈 닿는 곳에 다 놔두셨다"고해 폭소를 안겼다.

장윤정은 집에 노래방 기계도 갖추고 있었다. 장윤정은 노래방에 등재된 가요곡 연습이 목적이라며 "꼭 필요하다. 여러 노래를 부를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장윤정·도경완 부부의 아들 연우 군도 깜짝 등장했다. 연우는 장윤정의 노래 중 '목포행 완행열차'를 가장 좋아한다고 밝혔다. 노래를 들은 기분에 대해서는 "사랑이 깨질 거 같아요"라고 표현해 멤버들을 모두를 놀라게 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