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어 싣고 달리는 미래車… "우리가 미래 주인공이죠"

현대차, 대학생 자율차 경진대회
12개팀 참가… 차량·비용 등 지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디어 싣고 달리는 미래車… "우리가 미래 주인공이죠"
현대자동차그룹이 10일 국내 최대 규모의 '제14회 미래자동차 기술공모전: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 본선 대회를 세계 최고 수준의 자율주행 실험도시 '케이시티(K-CITY)'에서 개최했다.

연합뉴스

[디지털타임스 김양혁 기자]현대자동차그룹이 10일 경기도 화성 자동차연구원 내 조성된 자율주행 실험도시인 케이시티(K-CITY)에서 미래차 기술 공모전 '제14회 미래자동차 기술공모전: 2019 대학생 자율주행자동차 경진대회' 본선 대회를 열었다.

미래차 기술 공모전은 미래차 기술에 대한 학생들의 아이디어를 실제 차량에 적용해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현대차그룹이 1995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대회다. 지난 2010년 10회 대회부터 실제 무인차를 제작하는 방식을 도입했다.

대회가 열린 케이시티는 작년 12월 36만㎡ 규모로 준공됐다. 자동차전용도로, 도심부도로, 교외도로, 자율주차시설 등 도시환경을 그대로 재현해 실제 도로 환경과 같은 조건에서 자율주행 기술을 실험할 수 있다.

이번 대회에는 작년 4월 서류와 발표심사를 거쳐 선발한 12개 팀이 참가했다. 이들은 현대차그룹이 제공한 연구용 차량 i30 1대와 제작지원금 7000만원으로, 자율주행차를 개발해 8개월간 연습주행으로 완성도를 높여왔다.

대회 총상금은 2억원 규모다. 우승 팀에는 상금 5000만원과 미국 해외견학 기회를 제공한다. 준우승 팀은 상금 3000만원, 일본 해외견학, 3등 팀은 상금 1000만원, 도전상에는 200만원이 주어진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대학의 자율주행차 기술 개발 저변 확대와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2010년부터 완성차 업계 최초로 대학생 자율주행차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특히 이번 대회는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세계 최고 수준의 자율주행 실험도시인 케이시티에서 개최하게 되어 대회의 위상이 한 단계 격상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양혁기자 mj@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