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아들 공개, 예고편서 `아장아장` 뒷모습→다음주 돌잔치 공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추자현 아들 공개, 예고편서 `아장아장` 뒷모습→다음주 돌잔치 공개
추자현 아들 공개 (사진=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예고편 캡처)

'동상이몽2' 추자현이 한국 결혼식 준비 과정을 공개했다. 방송 말미에는 아들 공개를 예고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100회 특집으로 추자현-우효광 부부가 출연했다.

방송에서 추자현과 우효광은 일주일 후 결혼식을 앞두고 있던 상황이었다. 이들에게 결혼식은 연애부터 결혼까지 무려 8년을 기다려온 뜻깊은 행사였다.

우효광은 바빴던 추자현을 대신해 결혼식 현장에서 읽을 서약서를 작성했다. 우효광에게 고마움을 드러낸 추자현은 우효광이 쓴 결혼서약서를 한국어로 번역하기 시작했다. 이내 추자현은 우효광이 쓴 내용을 보고 "여기 쓴 건 결혼식 서약 때 할 말이 아니라 당연히 해야 되는 것들이야"라고 불만을 드러냈다.

그러자 우효광은 "이건 내가 하고 싶은 말이니까. 나를 존중해 줘. 네가 말할 것만 네가 준비하고, 내가 말하고 싶은 것은 한국어로만 알려줘"라고 선언했다. 이에 추자현은 분노했고, 눈치를 보던 우효광은 "신부"라며 애교를 부리며 분위기를 풀었다.

이후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결혼식 리허설을 진행했고, 추자현은 버진로드를 걸으며 벅차오르는 감정으로 눈물을 흘렸다. 이를 지켜보던 우효광도 울컥했다. 추자현은 당시의 감정에 대해 "내가 걸어가는 방향에 효광 씨 한 사람만 서있었다. 늘 저를 기다려주는 사람이지 않나. 반대편에서 웃고 있는데 저도 모르게 눈물이 나더라"고 회상했다.

이날 방송 말미에는 다음 주 예고가 공개됐다. 예고편에는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결혼식을 하는 모습과 함께 주니어 아들 바다의 얼굴이 최초 공개될 것을 알려 다음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동상이몽2'는 오는 7월 1일부터 3주간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