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30억 주택 매입..과천 이어 양평까지 접수 "총 76억원 상당"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아이유, 30억 주택 매입..과천 이어 양평까지 접수 "총 76억원 상당"
사진=아이유 인스타그램 캡처

아이유가 양평에 30억 원대 주택을 매입한 것으로 확인됐다.

17일 중앙일보는 "아이유가 지난해 초 46억원에 경기 과천시 빌딩을 매입한 데 이어 연말에는 30억원에 경기 양평군 소재 전원주택을 산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이유가 매입한 양평 전원주택은 2층짜리 규모(연면적 194㎡)이며, 그녀는 먼저 토지(대지면적 562㎡)를 22억원에 매입한 뒤 같은 해 11월 5일 추가로 주변 땅 6필지(대지면적 1524㎡)를 8억원에 구매했다.

그녀의 주택 매입 이유는 주말에 휴식을 취하기 위함이라고 알려졌다. 아이유의 소속사 카카오M은 "주말에 친할머니를 포함한 가족과 휴식을 취할 목적으로 주택을 매입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아이유는 지난해 2월 경기 과천시 빌딩을 46억원에 매입했다는 사실이 알려져 큰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이 건물에는 아이유의 개인 작업실과 아이유 모친의 사무실, 아이유가 지원하는 후배들의 연습실이 마련돼 있다.

해당 건물 구매로 인해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되기도 했지만, 아이유 측은 "투기를 목적으로 구매한 것이 전혀 아니다"라며 해명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