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G 공식입장 "마약 공급의혹 폭로 한서희, YG 연습생 출신 아냐"[공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YG 공식입장 "마약 공급의혹 폭로 한서희, YG 연습생 출신 아냐"[공식]
YG 공식입장 [비아이, 한서희 인스타그램 캡처]

YG가 공식입장을 밝혔다.

그룹 '아이콘(iKON)'의 전 멤버인 비아이(김한빈)의 마약 수사 구매 의혹을 폭로한 이로 지목된 A씨가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연습생 출신이 아님이 밝혀졌다.

YG 측은 17일(오늘)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현재 제보자로 알려지고 있는 A씨는 YG 연습생 출신이 전혀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몇몇 언론에 정정을 요청했으나, 잘못된 정보로 보도가 지속되고 있어, 보도자료를 통해 다시 한 번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밝힌다"고 설명했다.

앞서 한서희는 지난 13일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의 3년 전 마약 구매 의혹 보도와 함께 비아이가 마약 구매 의사를 전했던 A 씨로 지목되면서 관심을 모았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