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현석 이메일 통해 YG 직원들 설득? "성접대 사실 아냐..곧 진실 밝혀질 것"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양현석 이메일 통해 YG 직원들 설득? "성접대 사실 아냐..곧 진실 밝혀질 것"
양현석 이메일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캡처]

양현석이 이메일을 통해 성접대 의혹에 관해 부인했다.

양현석은 지난 30일 YG 직원들에게 보낸 이메일을 통해 최근 받는 성접대 의혹에 관해 부인한 것으로 전해진다.

해당 이메일에서 양현석은 "우선 여러분께 참으로 미안하다는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다. 최근 방송 보도로 걱정을 끼친 점에 대해 면목이 없다. (MBC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방송 바로 다음날이 2년 전 돌아가신 아버님의 기일이라 먼 지방을 다녀와 여유가 없었다"고 해명했다.

양 대표는 "방송에 나온 의혹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저는 방송사가 제기한 어떤 불법적인 행동이나 여러분들에게 부끄러울 만한 행동을 절대로 하지 않았다. 모든 진실은 곧 세상에 밝혀질 거라 생각한다"고 논란에 관해 결백함을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YG는 지난 23년간 여러분들의 꿈을 향한 노력과 남다른 창의성으로 꾸준히 성장했다. 저는 그것을 지켜야 할 위치에 있다. 저는 총괄 프로듀서로서 보이지 않는 곳에서 가수들을 돕는 콘텐츠 일에만 집중하겠다. 무거운 책임감을 잊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지난 27일 방송된 '탐사기획 스트레이트'에서는 양현석 대표가 동남아시아 재력가들에게 성접대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해 논란이 됐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