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산 모바일 앱 이용자 1000만명 넘었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을 쓰는 국내 이용자 수가 10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기업 랭키닷컴은 지난 4월 모바일 앱별 이용자수를 분석한 결과 상위 15개 중국산 모바일 앱의 통합 이용자수가 1019만명을 기록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상위 15개 중국산 앱의 통합 이용자수가 837만명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21.7%나 증가한 규모다.

이용자수 상위 5개 앱의 연령대를 분석한 결과, 50대 이상 이용자 비율이 작년에 평균 11.4%에서 올해는 19%로 1.7배 증가했다. 이용자수가 가장 많은 틱톡은 작년에 10대 이하 이용자가 54.1%로 절반 이상이었으나, 이용자가 5배 증가한 올 4월에는 10대 이하 이용자 비율이 26.1%로 줄고 50대 이상 이용자 비율이 19.7%로 늘었다

한광택 랭키닷컴 대표는 "미국 정부가 화웨이에 사용금지 조치를 내린 후 중국 IT 기업과 관련된 보안 이슈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 국내에서도 1000만명이 넘는 이용자를 확보한 중국산 모바일 앱에 대해서 주목해 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김위수기자 withsuu@dt.co.kr

중국산 모바일 앱 이용자 1000만명 넘었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