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한보름과 `레벨업`서 독특한 케미 선사 "기대 UP!"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성훈, 한보름과 `레벨업`서 독특한 케미 선사 "기대 UP!"
성훈 한보름 [MBN '레벨업' 제공]

성훈과 한보름이 드라맥스, MBN '레벨업'을 통해 전에 없던 새로운 케미스트리를 발산한다.

오는 7월 10일 첫 방송을 앞둔 드라맥스, MBN 새 수목드라마 '레벨업'(연출 김상우/ 극본 김동규/ 제작 iHQ)은 회생율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 안단테(성훈 분)와 게임 덕후 신연화(한보름 분)가 부도난 게임 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성훈은 구조조정 전문 기업인 유성CRC의 본부장 안단테 역할을 맡아 성공을 위해서 데이터에만 의존하는 기계적인 마인드의 포커페이스로 변신한다. 한보름은 무너져 가는 게임 회사 조이버스터의 기획팀장 신연화로 분해 안단테(성훈 분)와 대비되는 열정 넘치는 기질로 두 사람 사이 전에 없던 상극 케미스트리를 보여줄 것을 예고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마주보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끈다. 안단테는 신연화(한보름 분)가 일하는 게임 매장을 찾아와 무언가를 요구하고 신연화는 단호하게 거절하며 서로 대치한다.

또한 불꽃이 튀는 듯한 눈으로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 사이에는 적대감과 더불어 야릇한 긴장감마저 감돌아 묘한 분위기를 느끼게 한다.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는 듯한 두 사람에게 과연 어떤 사연이 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처럼 냉정한 안단테와 열정적인 신연화가 갈등을 겪게 되는 계기와 두 사람의 케미가 어떻게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호기심과 기대를 불러모으고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