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영토 넓히는 한화큐셀

영국서 2년 연속 태양광모듈 시장점유율 1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화큐셀이 영국 태양광모듈 시장에서 2년 연속으로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23일 태양광 전문 시장조사업체인 'EuPD 리서치'가 최근 발간한 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영국에서 한화큐셀의 시장점유율은 13.6%로, 전년보다 3.8%포인트 상승하며 선두 자리를 지켰다.

중국 JA솔라(晶澳)(13.1%)와 일본 샤프(10.1%), 중국 잉리(英利)(9.5%), 캐나디안 솔라(9.6%) 등이 '톱5'에 올랐고, 한국 기업으로는 LG전자[066570]가 5.5%의 점유율로 8위에 랭크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화큐셀은 태양광 모듈뿐만 아니라 전기 생산·저장·관리 등의 기능을 결합한 주택용 태양광 솔루션인 '큐홈(Q.HOME)'과 상업용 태양광 설치 플랫폼인 '큐플랫(Q.FLAT)' 등을 영국 시장에 공급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 10월 런던시에서 진행하는 주택용 태양광 프로젝트인 '솔라 투게더 런던(Solar Together London)'에 1.5㎿ 규모 고출력 제품인 '큐피크 듀오(Q.PEAK DUO' 모듈을 공급하는 계약을 성사시켰다.

김희철 한화큐셀 사장은 "2년 연속 1위 달성을 통해 브랜드 파워를 확인했다"면서 "독보적 기술력과 제품력을 바탕으로 유럽 프리미엄 태양광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정일기자 comja77@dt.co.kr

태양광 영토 넓히는 한화큐셀
영국 런던 시내에 설치된 한화큐셀 주택용 태양광 모듈. <한화큐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