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독자건조 첫 항공모함 공식 취역 `초읽기`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국 독자건조 첫 항공모함 공식 취역 `초읽기`
중국 항공모함 랴오닝함[로이터=연합뉴스]

중국의 두번째 항공모함이자 독자 건조한 첫 항공모함인 '001A형'이 곧 공식 취역한다고 중국 관영매체들이 15일 보도했다.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이 항공모함이 첫 운항한 지 1년이 지났다면서 중국 최초 항공모함인 랴오닝함의 전례를 고려하면 2개월 안에 취역할 가능성이 크다고 홍콩 문회보를 인용해 전했다.

옛 소련이 만들던 항공모함을 사들여 개조한 랴오닝함은 최초 운항부터 취역까지 1년 넘는 시간이 소요됐다.

문회보에 따르면 아직 이름이 없이 '001A형'으로 불리는 항공모함은 갑판 활주로에 선이 칠해져 있다. 지난달 말 보급선과 함께 보급 훈련도 진행했다.

또한, 이 항공모함은 지난해 5월 13일 이후 5차례 시험운항에서 추진 시스템과 전투·보급 능력을 성공적으로 테스트했다.

지난달 23일 산둥성 칭다오에서 열린 중국 해군 창설 70주년 기념 해상 퍼레이드에 모습을 드러낼 것이라는 관측이 있었지만 실제 열병식에는 참여하지 않았다.

군사 분야 관찰자들은 이제 중국의 3번째 항공모함에 관심을 돌리고 있다.

관영 신화통신은 새 항공모함은 이미 건조가 시작됐다고 지난해 11월 보도했다. 다만 국방부가 공식 확인한 적은 없다.

로이터통신은 최근 위성 이미지를 근거로 이 항공모함이 상하이의 장난조선소에서 건조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군사 전문가들은 3번째 항공모함이 이전 2척보다 더 크고 위력적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