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 발행어음 인가…이르면 다음달 초 판매 나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탕미스 김민주 기자] KB증권이 금융위원회로부터 단기금융업(발행어음) 인가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발행어음 인가는 한국투자증권, NH투자증권에 이어 세번째다.

KB증권은 전산 시스템과 상품 구성 및 판매전략 등에 대한 준비가 완료된 만큼 금융투자협회의 약관 심사를 마치는 대로 이르면 6월 초에 발행어음 판매를 개시할 예정이다.

KB증권은 발행어음 판매 목표치를 연말까지 2조원 수준으로 설정했으며, 조달 및 투자시장 변화에 따라 유연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발행어음 금리는 동일 등급 회사채 금리, 유사상품 및 경쟁사 금리 등을 참고해 합리적 수준에서 결정할 예정이다.

상품구성은 원화·외화 수시식, 약정식 상품을 비롯해 적립식 상품도 출시할 예정이며 일정조건을 충족한 고객에게는 특판 상품도 계획 중이다.

한편 발행어음 사업은 자금부에서 사업관리를 담당하며 IB(투자은행)부문이 기업금융 업무 및 부동산 자산 운용을, IPS본부 내 상품기획부에서 판매 및 마케팅을 맡는다.

KB증권은 관계자는 "발행어음 상품을 WM(자산관리) 고객기반 확대를 위한 전략상품으로 육성할 것"이라며 "동시에 조달된 자금을 통해 기업들에게는 KB증권의 노하우를 접목해 기업성장 단계별로 맞춤형 IB솔루션을 제공, 기업과 동반성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발행어음 사업개시로 CIB복합점포를 통한 중소기업 자금공급이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민주기자 stella2515@dt.co.kr

KB證, 발행어음 인가…이르면 다음달 초 판매 나서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