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아베 총리 "北 탄도미사일 발사는 안보리 결의 위반…극히 유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日 아베 총리 "北 탄도미사일 발사는 안보리 결의 위반…극히 유감"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4일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위반이라고 비판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통신은 아베 총리가 이날 열린 정부·여당 간 협의에서 북한이 9일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과 관련,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것으로, 극히 유감이다"라고 전했다.

통신은 이 발언에 대해 미국 등 관계국과 긴밀히 협력해 제재 결의 이행 체제를 강화할 생각을 표명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베 총리의 북한에 대한 비판 발언은 일본 정부가 북한의 잇따른 발사체 발사에도 불구하고 '조건 없는' 북일 정상회담 추진 방침을 유지할 뜻을 밝힌 가운데 나왔다.

아베 총리는 이날 이달 말 일본을 방문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 피해자의 가족들과 만날 계획임을 알리기도 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북한 문제, 미일 간 경제 문제,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의 협력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