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주환·노정의, ‘위대한 쇼’ 출연 확정…송승헌·이선빈과 호흡 맞춘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임주환·노정의, ‘위대한 쇼’ 출연 확정…송승헌·이선빈과 호흡 맞춘다
(사진=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나무엑터스)

배우 임주환, 노정의가 '위대한 쇼' 출연을 확정지었다.

오는 하반기 방송 예정인 tvN '위대한 쇼'는 전 국회의원 위대한이 문제투성이 4남매를 받아들이고 국회 재입성을 위해 '위대한 쇼'를 펼치는 드라마다. 드라마 '크로스', '터널' 등을 담당한 신용휘 감독이 연출을, 드라마 '타짜' 등에서 참신한 필력을 인정받은 설준석 작가가 집필을 맡아 관심을 모은다.

임주환은 완벽한 로펌 변호사 '강준호' 역을 맡았다. 강준호는 화보에서 갓 튀어나온 듯한 비주얼과 킹스맨 뺨치는 젠틀함, 탁월한 언변까지 3박자를 모두 갖춘 시사 평론계의 남신이다. 그와 말 한마디만 나눠도 성별을 불문하고 빠져드는 마성의 매력을 가졌다. 그런 그가 '인생 최대의 난적' 위대한(송승헌)과 대한민국 정치계를 뒤흔드는 치열한 접전을 펼칠 것을 예고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노정의는 초긍정 당돌 여고생 '한다정' 역을 맡았다. 뒤끝 없는 사이다 성격과 빚더미에서도 기적을 꿈꿀 만큼 초긍정 마인드를 가진 18세 소녀다. 하지만 다정을 홀로 키우던 미혼모 엄마가 뺑소니 사고로 사망하면서 졸지에 4남매의 가장이 되자 중대 결심을 한다. 자신에게 유전자를 물려준 생부이자 전직 국회의원 위대한(송승헌)을 찾아가 그의 인생에 강력한 태클 한 방을 날리는 등 상상초월 부녀관계를 맺어간다. 노정의는 드라마 '킬잇', '명불허전', '피노키오' 등을 통해서도 존재감 있는 연기력을 보여준 바 있어 색다른 연기 변신에 관심이 모아진다.

이처럼 탄탄한 연기력과 매력으로 무장한 임주환과 연기 포텐을 터트리고 있는 노정의가 송승헌, 이선빈과 의기투합해 '위대한 쇼'를 꽉 채울 것을 기대하게 만든다.

'위대한 쇼' 제작진은 "송승헌, 이선빈에 이어 임주환, 노정의를 주요 배역을 확정했다"며 "믿음직한 연기력과 완벽에 가까운 캐릭터 싱크로율로 폭발적인 시너지를 낼 것이다. 이들이 안방극장에 선사할 짜릿한 웃음과 진한 감동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tvN '위대한 쇼'는 2019년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김지은기자 sooy09@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