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과기정보연, 인공지능 전문인력 키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T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이 AI(인공지능) 인력양성에 손을 잡았다.

두 기관은 18일 서울 동대문구 KISTI 서울분원에서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부사장), 김채희 KT AI사업단장(상무), 최희윤 KISTI 원장, 안부영 KISTI 과학데이터스쿨 센터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MOU를 맺었다.

△AI 전문 교육과정 공동 개발 △공동 프로젝트 발굴 및 사업 추진 △연구개발 인력 교류 △국내외 행사 공동개최 등을 추진한다. 연내 AI 전문인력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해 교육을 시작하는 게 목표다. 또 올해 KISTI가 주관하는 국가슈퍼컴퓨팅 청소년캠프에서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KT의 AI 교육 교구재인 AI 메이커스키트 경진대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KISTI는 지난해 과학데이터스쿨을 신설해 데이터과학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과 대국민 참여 프로그램을 발굴·운영하고 있다.

최희윤 KISTI 원장은 "KISTI의 연구개발 성과와 고성능 인프라를 활용해 전문인력 양성뿐 아니라 KT와의 공동사업 성과를 얻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필재 KT 부사장은 "국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인재 교육 인프라가 아직 부족한 상황"이라며 "KISTI와의 협력을 통해 AI 인재 육성에 기여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