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디지털 접목 ‘따뜻한 행복 서비스 2.0’ 시행

디지털기술 접목해 2020년까지 고도화 과정 진행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생명이 고객 통합관리체계 기반의 계약유지 관리 서비스인 '따뜻한 행복 서비스 2.0'을 시작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2020년까지 고도화 과정을 거칠 계획이다.

이번 개편으로 전화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서도 서비스 제공이 가능토록 했으며 음성인식솔루션(STT) 시스템을 활용한 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맞춤형 계약관리가 진행될 수 있도록 했다.

건강, 재테크 정보 등이 담긴 콘텐츠를 모바일 기반의 플랫폼을 구축하고, 다음 달부터는 신한생명 '스마트창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비대면 서비스 제공 대상과 범위를 넓힐 예정이다.

한편 '따뜻한 행복 서비스'는 지난 2013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계약유지 관리 서비스다. 설계사가 정기적으로 방문해 △보장내역 재안내 △보험금 청구사항 확인 △고객정보 업데이트 △수익자 지정 △라이프 사이클에 맞는 보장분석을 진행하는 등 표준화한 5대 서비스를 제공한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신한생명, 디지털 접목 ‘따뜻한 행복 서비스 2.0’ 시행
신한생명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